이해하기

2020년까지 디지털 서울은 이러한 일들을 할 계획입니다.

Home > 이해하기 > 디지털 사회혁신 > 디지털을 통한 도시문제 해결

C-ITS기반 교통안전중심 지능형교통 구축

차량과 인프라 간(V2I, Vehicle To Infra), 차량과 차량 간(V2V, Vehicle To Vehicle) 통신 등 C-ITS 기반 차세대 지능형교통 구축을 통해 사고위험정보의 실시간 공유로 교통안전을 획기적으로 증진

성과지표
성과지표 2016 2017 2018 2019 2020
적용 구간 수       기본계획 수립 1
배경 및 필요성
  • 현재까지의 지능형교통(ITS) 구축은 실시간 소통정보서비스 중심으로 교통안전 증진 측면에서의 효과는 다소 미흡
  • 차량과 인프라(V2I), 차량과 차량(V2V)간 통신을 활용한 사고위험정보의 실시간 제공으로 교통사고의 획기적 감소를 위한 차세대 지능형교통 구축 필요성 증대
    • 교차로 및 도로구간 위험 알림, 차량간 충돌방지 사전 알림 서비스 등 ※ C-ITS 도입시 교통사고 46% 감축 효과 기대(한국교통연구원, ’13년)
      C-ITS(Cooperative ITS) 개요

      • 개 념
        • 주행 중 다른 차량(V2V) 또는 도로에 설치된 인프라(V2I)와의 통신을 통해
        • 차량운전자에게 실시간으로 각종 위험정보를 경고하여 교통사고 사전 예방
      • 추진경과
        • ’08~’14 : 기술연구개발 및 검증(R&D)
        • ’15~ : 시범사업(181억원)

      C-ITS(Cooperative ITS)

    ※ 현재 국토부주관으로 세종시 주변도로(81.0km)에 대해 시범사업을 추진중이며 17년 완료 예정임(고속도로 26.0km, 일반국도 2.9km, 시내도로 52.1km)

추진방향
  • 국토부 시범사업 결과를 토대로 차량과 인프라간(V2I) 통신을 통한 실시간 사고위험정보 제공 등 도로안전서비스 단계별 시행
    1. 1단계(기본계획수립) : 서울형 차세대 지능형교통(C-TIS) 마스터플랜 수립
    2. 2단계(시범서비스) : 차량과 통신을 위한 통신장비 설치 및 시범 서비스
    3. 3단계(확대) : 시범서비스 효과분석 절차를 거쳐 확대 시행
  • 차량과 차량(V2V) 기반 C-ITS는 국토부에서 표준화 완료 후, 시행 검토
    • 차량단말기 표준화 및 자동차관리법 등 관련법령 개정 필요
추진계획
  • ’16~’18년 : 국토부와 시범사업 추진경과 공유 및 효과 모니터링
  • ’19년 : 서울형 C-ITS 타당성 조사 및 마스터플랜 수립
    • 교통사고자료 분석을 통해 시행대상 도로 우선순위 및 서비스 선정 등
  • ’20년 : 차량과 통신을 위한 인프라 설치 및 도로안전 시범 서비스
    • 1개 도로대상 시범서비스 시행(교통사고 발생이 많은 도로 선정)
    • 사고위험 수집 인프라(검지기) 및 차량과 통신을 위한 통신인프라 구축 ※ 차량과 인프라간 통신을 위해서는 차량내 C-ITS 표준 단말기(Wave 통신) 보급이 전제 되어야 함으로 단말기 보급률에 따라 시범서비스 시기 조정
    C-ITS기반 교통안전 서비스 예시

    C-ITS기반 교통안전 서비스

연도별 계획

(단위 : 천원)

연도별 계획
구분 2016 2017 2018 2019 2020
내용 C-ITS기반 교통안전중심 지능형교통 구축 국토부 시범사업 추진경과 공유 국토부 시범사업 효과분석 타당성 조사 및 마스터플랜 수립 시범사업
소요예산 6,500,000 0 0 0 500,000 6,000,000

주) 연도별 계획은 국토부에서 추진 중인 시범사업과 표준화 일정에 따라 변경될 수 있음

담당 부서 : 교통정보과 / 전화번호 : 2133-4954